I remember meeting U here in the good ol' days



일단 여기 희봉닷컴에 글을 쓰는 것 부터...

희봉

2014.10.28 08:33:20

7시 20분 기상
7시 40분 머리를 만지다가 망쳤다는 생각이 들었으나 더 이상 지체할 수 없어서 출근을 했다

희봉

2014.10.28 08:33:26

오늘은 빨리 집에 들어가야지...

희봉

2014.10.28 11:08:44

말만 해도 짜증나는 직원이 있다. 다행히 내 팀은 아니지만, 그 여자의 말투, 헤어스타일, 밑에 사람 쪼는 행동.. 그 모든 것이 싫다

희봉

2014.10.28 13:26:47

내가 이곳에서 구체적으로 누굴 미워한다고 쓴적이 있었던가? 아니.. 전엔 아마 감히 쓰기 조차 겁날 정도로 무서운 사람을 싫어했는데;; 이젠 많이 내려왔군.. 마치 담배꽁초를 줍는 배트맨이 된 기분이랄까

희봉

2014.10.28 16:17:39

다음주에 애플하우스 약속을 잡았다. 썩 괜찮은 오후다

희봉

2014.10.28 16:17:52

뉴욕여행기를 쓰고 싶은 오후...

희봉

2014.10.28 16:36:26

눈웃음

희봉

2014.10.29 17:01:55

프린스 노래 중에서 가장 제목이 긴게 뭐냐는 질문을 받았다... 순간적으로 anotherloverholenyohead가 떠올랐으나 확실치 않다.
List of Articles
공지 [기록] 인간 박희봉에 대한 짤막한 소개... [1] 희봉 2013-08-07 34738
공지 [목록] 갖고 싶은 것들 [20] 희봉 2015-06-26 28835
공지 [링크] 몇몇 장문의 일기 들.. 희봉 2014-01-28 20747
1236 서른다섯살 [1] 희봉 2015-01-01 1039
1235 시덥지 않은 오늘의 일기 [2] 희봉 2014-12-30 1029
1234 2014년 크리스마스 Eve 계획 [1] 희봉 2014-12-24 1033
1233 2014 희봉닷컴 Music Awards [1] 희봉 2014-12-16 1194
1232 희봉닷컴 호스팅 1년 연장... [1] 희봉 2014-12-15 960
1231 무제 204.12.13 토요일 새벽 [2] 희봉 2014-12-13 956
1230 Funkadelic 이모저모 [1] 희봉 2014-12-11 992
1229 Something in the water [4] 희봉 2014-12-08 972
1228 쿠웨이트 출장 용 Check List [3] 희봉 2014-11-19 1242
1227 무제 일기 2014.11.19 [5] 희봉 2014-11-19 926
1226 외장하드 블루스 [2] 희봉 2014-10-30 1018
» 한심한 일을 중단하고 싶다 [8] 희봉 2014-10-27 1123
1224 무제 2014.10.26 일요일밤 [4] 희봉 2014-10-26 933
1223 Leonard Cohen 신보 리뷰 "Popular Problem" 희봉 2014-10-14 1143
1222 PRINCE 신작 (AOA / PE) 리뷰 희봉 2014-10-01 1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