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good things, they say, never last



마이클잭슨 베르사체 특집하나 꾸렸습니다 


전부다 베르사체고요 훨씬 더있습니다


 베르사체 프린스특집은 다른분이 하시고요 


마이클은 반짝이마니아죠 일단 


87년 네버랜드 오픈때 처음  베르사체를 입기시작한 마이클잭슨은 


데인져러스 투어를 앞두고  지아니 베르사체 , 칼 라거펠트 ,티엘 뮈글러, 마리떼 프랑소와 저


버, 푸찌, 마르시아노  , 당시에는 유명하지 않은 나르키소스 , 마이클 코어스 등이 참여했다네요


배드 투어때는 마이클잭슨 본인이 무대디자인, 기획, 제작, 안무, 조명 , 연출 까지 


전부 다 했지만 , 마이클잭슨은 자신의 서커스를 구현하기위해 전문적인 쇼프로모터 '케니 오르테


가' 를 고용하게됩니다 .

 


마이클잭슨은  눈부시고 우아하고 한번도 본적없는 황제다운 의상을 원했고 


 그에 제일 부응하는것이 지아니 베르사체 였습니다.)사진!(


가터벨트 코르셋 밀리터리 등  그로테스크하면서 니힐스러운  비쥬얼을 구현하게됩니다. 




강한 남성성과  페미닌함을 동반한 데인져러스 투어 의상은 


샤넬의 칼 라거펠트의 말과같이  " 마이클잭슨이기에 가능한 패션의 꿈의현실화"


를 이루게 됩니다. 


이 전설적인 금색 펜싱복은  'Leotard'  라하는데    측근의  걱정에도 불구하고 마이클잭슨이 


아주 좋아했다는데  그선택은 탁월했고,  베르사체가 그에맞는 바지도 디자인했지만 


마이클잭슨이 마음에들어하지않아 비교적 얌전한 티엘 뮈글러 의 바지를 선택했는데 그선택


도 옳았다네요 ,  이미 위가 야하니 아래옷은 딱떨어지는게 좋겠죠  



자주보이는 패션에서 마이클잭슨은 갑옷같은 무릅보호대를 착용했는데  


그것은 무릎통증을 호소하는 마이클잭슨에게  고안된  중세기사의 갑옷을 본뜬  '칼라거펠트'의 작품입니다.



자의식이 워낙 강해서  디자이너들에게 로고나  이름을 기입하지않도록 요청했다네요 


그래서 베르사체는 자신이 제작한 벨트는 사용하게할수 없었고


그러나 칼라거펠트는 충분히 이해하고   모두 삭제한후에  작게 로고를 남겼다고 하네요.  




그이후로 마이클잭슨은 베르사체를 전적으로 신뢰하게 되었고 


자신의 감각을 백퍼센트 믿게되었습니다.



dang_21.jpg dang_5.jpg MJ-dangerous-tour.jpg mid_mj_7_scd362.jpg images.jpg




댓글 '2'

오스카

2012.11.30 12:02:33

히스토리 투어 의상이랑 히스토리 앨범 teaser영상(맞나요? 그 헝가리에서 찍은거)에서 입은 의상도 베르사체 작품 맞죠? 베르사체의 최고 걸작들이라고 할만큼 천재적인것 같아요.. 그리고 요즘 지아니 베르사체가 생전에 디자인한 실크 셔츠들을 ebay에서 중고로 살펴보고있는데 중고라 그런지 생각보다 훨씬 싸더라구요. 사고싶음

데인져러스

2012.11.30 23:42:42

우리집에 짱박혀있던 선글라스가 지아니베르사체 하나있더라구요 ㅋㅋ
내 그것도 베르사체예요 거의다가 ㅋㅋㅋ
List of Articles
공지 2003년 2월 - 보그걸에 소개된 희봉닷컴 [11] 희봉 2014-10-29 26254
공지 2014년 5월 - W 매거진에 나온 박희봉 인터뷰 ... [2] 희봉 2014-11-01 13969
653 도로시 파커 - 코다 희봉 2012-12-17 2049
652 도로시 파커 - 노병 희봉 2012-12-17 1965
651 베르사체 특집 2탄 [2] 데인져러스 2012-11-29 8277
» !!!!마이클잭슨 베르사체 특집 !!!!!! [2] 데인져러스 2012-11-29 5586
649 마빈게이/루이비통/제임스딘/아인슈타인/보위/호박/킹콩 희봉 2012-10-25 4046
648 모스콧/프린스/달리/알리/컷코베인 [1] 희봉 2012-10-12 2445
647 GQ선정 "발가벗은 앨범 커버 특집" [5] 희봉 2012-10-08 1804
646 iOS 6 한글 시리에서 인식한 희봉닷컴 희봉 2012-09-20 1684
645 New 프린스 [2] 희봉 2012-09-20 3359
644 워홀, 레이, 코헨, 1달러, 퍼플레인, 바두, 폴 [1] 희봉 2012-08-29 2174
643 꼼데가르송 + 레너드코헨 [3] 희봉 2012-07-29 2301
642 라나델레이,켐벨수프,타이바,택시기사 희봉 2012-07-22 3409
641 영화감독+미녀가수+마이클+코헨+마이클 등 [3] 희봉 2012-07-16 3363
640 톰브라운/맥퀸/라나델레이/코헨/에스콰이어 희봉 2012-07-04 9282
639 벨벳골드마인 [2] 희봉 2012-06-21 1972